추모사 | 4주기 추모사

당신의 꿈, 이제 우리가 모두 맡겠습니다.

윤만준 사장 추모사

<금강산 추모비 앞에서>
2007. 08. 04

윤만준 사장